과천시 CCTV 통합관제센터에서 관악산 등산로 등에 설치한 CCTV를 모니터링하고 있다. 사진=과천시
과천에서 관악산으로 올라가는 등산로 입구에 설치한 CCTV. 사진=과천시

과천시는 범죄 예방을 통한 시민의 안전 확보를 위해 시민들이 자주 찾는 관악산‧청계산‧우면산 등의 등산로 입구와 양재천 산책로, 단독주택 지역 골목길 등에 방범용 CCTV 94대를 추가 설치했다고 밝혔다.

시는 이번 방범용 CCTV 확대 설치사업을 지난 3월 착수했으며, 사업 예산 총 5억7000여만 원 중 특별조정교부금 2억2000만 원, 특별교부세 2억 원, 도비 4500만 원 등 4억7000여만 원의 이전 재원을 확보하여 추진함으로써 시의 재정 부담을 크게 줄였다.

관악산에는 관악산계곡 등산로 입구, 맨발 황톳길 등 5곳에 19대, 청계산에는 5‧6호 약수터 입구 등 7곳에 16대, 우면산에는 뒷골과 이어지는 산책로 등 2곳에 6대의 CCTV를 설치했다.

양재천 산책로에는 별양교 하부 등 3곳에 14대를, 7개동 단독주택 지역 골목길 등 15곳에 39대의 CCTV를 설치했다.

과천시는 이번 방범용 CCTV 설치에 앞서, 과천경찰서와 CCTV 사각지대 및 안전취약지역 등에 대해 협의하고, CCTV 설치 위치를 선정한 바 있다.

과천시 관계자는 “시민의 안전과 범죄 피해 예방을 위해 방범용 CCTV 사각지대가 발생하지 않도록 지속해서 설치 장소를 확대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댓글을 남겨주세요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여기에 이름을 입력하세요.